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6 16:37

  • 뉴스 > 문화예술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보고·듣고·만지는 생물다양성 전시체험 운영

기사입력 2022-06-22 21:1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유호)이달부터 10월까지 장애인, 다문화가, 기초생활수급자 관련 기관·체를 대상으로 문화공유 전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상대적으로 문화향유 기회가 적은 문화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전시관람 및 해설, 박제표본 체험, 4D상영,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기회를 무료로 제공한다.

 

기관·단체의 경우 6월부터 운영되며, 개인·가족은 자원관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신청하고 지정운영일(74, 81, 101주 예정)에 참여가 가능하다.

 

신청서 양식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원관은 ‘16년 시각장애인 대상 프로그램 손끝으로 보는 생물다양성시작으로 ’21년까지 20여회에 걸쳐 청각·지적장애인, 다문화가정 등 수혜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왔으며,

 

관람대상별 맞춤형 전시해설과 자연물을 활용한 만들기, 박제표본만져보기 체험 등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생물에 대한 접근기회를 제공하여 참여자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받아왔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유 호 관장은 문화양극화 해소를 위해 더 많은 이들에게 참여기회를 부여하고자 대상 및 횟수를 늘려 운영한다앞으로도 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문화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