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1 17:52

  • 뉴스 > 경북뉴스

경북도, 코로나19 이후 소중한 건강생활 되찾기 스타트

2022년 통합건강정책 및 건강마을 조성사업 추진방향 세미나 개최

기사입력 2022-05-16 22: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상북도는 16일 호텔 인터불고 대구에서 시군 보건소 공무원, 통합건강증진사업 지원단 교수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통합건강증진사업 및 건강마을 조성사업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코로나19로 주춤했던 통합건강증진사업을 다시 시작하면서 도민의 일상적인 건강생활을 지키기 위한 방법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걸맞은 건강마을 조성사업의 추진방향 등을 함께 고민하기 위해 모였다.

 

먼저, 1부에는 경북통합건강증진사업단에서 사업의 전반적인 설명 및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2부에서는 그간 없었던 건강마을 조성사업의 매뉴얼에 대해 안내하고, 건강마을 우수사례집을 소개하는 등 건강마을 조성사업의 이해도를 제고하는 자리를 가졌다.

 

건강마을 매뉴얼에는 건강과 마을의 관계 주민 참여의 필요성 건강마을 조성사업의 개념 건강마을 조성사업으로 마을의 변화 등 효율적인 업무 처리를 위한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또 건강마을의 생생한 현장 이야기를 담은 따뜻한 사람들의 건강마을 이야기 우수사례도 소개돼 있다.

 

그간의 시행착오와 성공사례를 통해 건강마을의 시작부터 실패경험, 현재 성공 단계까지 건강마을이 아름답게 변화되는 모습이 현실감 있게 담겨 있다.

 

건강마을 조성사업은 경북도에서 2014년부터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주민 주도형 특화사업으로 현재 22개 시군 31개 읍면동이 참여하고 있다.

 

코로나 상황에서도 마을 주민이 주도적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건강마을 주민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비대면 프로그램을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성수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그간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건강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더 느끼는 계기가 됐, “새 정부 정책인 예방적 건강관리 강화에 발맞춰 일상 속에서 도민이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